Untitled Document

 공지사항

 
 
작성일 : 14-03-31 11:32
이우학교 강연
 글쓴이 : 생각과느낌
조회 : 1,184  

손원장님이 분당 이우학교에서 학부모님과 선생님들을 위한 강의를 하였습니다.  2007.08

     아래는 이우학교에 대한 신문기사입니다  

---------------------------------------------------  

[오늘과 내일/홍찬식]이우학교의 성공 비결

대안학교인 이우학교(이우중고)는 경기 성남시 분당신도시 바로 옆에 있다. 이 학교는 일반 학교에 다니다 적응에 실패한 학생들이 모이는 곳이 아니다. ‘판박이 공교육대신 차별화된 교육을 바라는 학부모들이 자녀를 보내는 곳이다. 학생들의 학력 분포 면에서 인근 학교와 다를 바 없는 정상 학교이고, 교육열이 높은 고학력 학부모가 많다.

이우학교는 도전정신으로 넘친다. 다른 곳을 놔두고 굳이 분당에 자리를 잡은 것부터가 그렇다. 기왕이면 소득 수준이 높고 사교육이 발달한 곳에서 대안학교의 힘을 보여 주겠다는 뜻이다. 공교육과 바로 옆에서 경쟁하고 싶었고 침체한 공교육에 역으로 자극을 주길 원했다.

   

자율 속 교사 학부모의 열정

    

45명의 교사는 오후 10시가 넘어야 퇴근한다. 밤늦게 도서관에서 공부하거나 동아리 활동을 하는 학생들을 위해 교사들은 일찍 자리를 뜰 수 없다. 일반 학교의 칼 퇴근과는 거리가 멀다. 학생들은 입학 때 사교육을 받지 않겠다는 서약서를 쓴다.

    

교사들은 수시로 수업연구회라는 걸 연다. 일반적인 시범 수업과는 다르다. 교사들은 주로 학생들의 태도와 반응을 살핀다. 수업의 어떤 부분에서 학생들이 관심을 보였는지, 또는 주의가 산만해졌는지 체크한다. 그 결과를 축적해 수업에 반영한다. 철저한 수요자 중심 교육이다.

    

학부모의 참여는 이우학교를 이끄는 또 다른 원동력이다. 교사들은 정보 공개를 포함해 학교 문을 활짝 열었고 학부모들은 도움을 요청받으면 언제든 달려갔다. 다른 학교는 정보 공개는커녕 학부모가 학교에 찾아오는 것조차 꺼린다. 이 학교 운동장에는 학부모 10여 명이 지난 1년 동안 주말마다 찾아와 만든 한국식 정자가 있다. 학부모를 교육의 파트너로 삼은 이 학교의 상징물이다.

    

개교 3년여 만에 교사, 교수, 교육전공 대학생들이 잇달아 방문할 만큼 이 학교는 유명해졌다. 올해 입시에서 처음으로 서울대에 두 명의 합격생을 냈지만 교사들은 입시교육이 아닌 정상 교육을 해 온 결과일 뿐이라며 별 의미를 부여하지 않는다.

  

이우학교와 같은 교육 실험은 외국에서 더 활발하다. 미국 프로비던스의 메트스쿨은 저소득층 밀집지역에서 성공한 공립 대안학교다. 이 학교의 방침은 한 번에 한 아이씩 가르친다는 것이다. 개별화된 맞춤교육을 실시한다. 2000년 첫 졸업생 전원이 대학에 진학하는 감격적인 성과를 올리자 미국 매스컴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일본 후지(富士) 시의 가쿠요 중학교는 이 도시의 14개 중학교 가운데 학력 수준이 가장 낮은 학교였다. 역시 저소득층이 많이 사는 동네에 있다. 부진에서 벗어나기 위해 이 학교는 학생 4명을 한 조로 편성해 같이 학습하게 하는 배움의 공동체제도를 도입했다. 교육학자인 도쿄대 사토 마나부 교수의 이론을 적용한 것이었다. 1년여 만에 이 학교는 지난해 학력 수준이 가장 높은 학교로 변모했다.

    

3정책이라는 시대착오

    

현 시점에서 국민이 공교육에 강력히 요구해야 할 것은 발 빠른 변신이다. 지금의 구태의연한 교육방식은 우리 아이들이 미래를 살아가는 데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학부모들이 잘 알고 있다. 그래서 다른 활로를 찾기 위해 유학을 보내고 특수목적고에 진학시키고 대안학교의 문을 두드린다.

    

이우학교는 대안학교에 주어진 자율로 성과를 이뤄 내고 학부모에게 믿음을 줬다. 일반 학교처럼 정부가 규제를 가했다면 불가능했을 일이다. 외국에서 교육 실험이 활기를 띠는 것은 교육의 다양성을 인정하고 장려하기 때문이다.

    

학교를 다양하게 하고 자율을 보장하는 것이 공교육 해법이다. 그래야 교육이 달라진다. 정부는 3()정책 같은 규제를 고집하면서 공교육의 위기를 막는 큰일을 한 것으로 내세우고 있다. 대단한 착각이다.

    

홍찬식 논설위원 chansik@donga.com


 
 

Total 18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아이들을 위한 책 <중독> 나왔어요! 생각과느낌 11-10 1390
공지 <이중섭 심리부검> 논문발표 생각과느낌 02-01 2759
공지 손성은원장님 인터넷 강의 30강 생각과느낌 05-27 2925
공지 '한국청소년 심리치료에 유용한 양명학 원리' 논문발… 생각과느낌 02-02 1212
182 아이들을 위한 책 <중독> 나왔어요! 생각과느낌 11-10 1390
181 영화<기생충> 분석 대담 생각과느낌 06-24 645
180 <스카이캐슬> 분석 대담 생각과느낌 06-22 382
179 '한국청소년 심리치료에 유용한 양명학 원리' 논문발… 생각과느낌 02-02 1212
178 <이중섭 심리부검> 논문발표 생각과느낌 02-01 2759
177 제9회 감각통합 여름캠프 생각과느낌 06-26 1264
176 EBS <라이브토크 부모> 애착이 부족한 걸까요? 생각과느낌 01-27 4040
175 <몸과 마음을 살리는 치유상담의 비밀> 책이 출간되었습니… 생각과느낌 01-27 6334
174 손성은원장님 인터넷 강의 30강 생각과느낌 05-27 2925
173 환자중심의 인술 펼치는 <한국의 명의40> 책이 나왔습니… 생각과느낌 05-26 1650
172 KBS <공부가 재미있다> 손성은 원장님 상담 : 친구들과 섞… 생각과느낌 12-10 4491
171 <다들 엄마랑 대화가 통해?> 출간되었습니다^^ 생각과느낌 08-24 4926
170 "공부, 왜 안 되지?"강의에 초대합니다 생각과느낌 05-18 3246
169 <엄마만 느끼는 육아감정> 정우열원장님의 책이 출간되었… 생각과느낌 04-11 1506
168 Arirang 국제방송< Korea Today> 손원장님 출연하셨습니다 생각과느낌 02-12 1387
167 CBS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에 정우열 원장님께서 출… 생각과느낌 01-19 1302
166 KBS <공부가 재미있다> 손성은 원장님 상담 : 핑계와 변명… 생각과느낌 12-22 1308
165 KBS <공부가 재미있다> 손성은 원장님 상담^^ 음란물 소… 생각과느낌 11-25 1444
164 MBC FM <굿모닝 FM 전현무입니다>에 정우열 원장님께서 출… 생각과느낌 11-17 1437
163 KBS1 TV <아침마당>에 정우열 원장님 출연하십니다. 생각과느낌 11-10 1337
162 강의 <우리 아이 사회성 높이기> 들으러 오세요! 생각과느낌 11-06 1028
161 KBS1TV <TV, 책을 보다> ‘자기 앞의 생’ 편에 정우열 … 생각과느낌 10-30 1396
160 MBN <신세계> 중독 문제에 대해 전문가 패널 손성은 원장… 생각과느낌 10-29 1371
159 KBS <공부가 재미있다> 외국인 새엄마를 맞이하고 갈등이 … 생각과느낌 10-27 996
158 정우열 원장님과 함께하는 맘&대디 힐링 Talk. 생각과느낌 10-14 983
157 KBS <공부가 재미있다> 선생님 때문에 학교생활에 불만이 … 생각과느낌 09-29 831
156 SBS '좋은아침'- 부부공방전 에 정우열 원장님 출연하… 생각과느낌 09-18 1095
155 손성은 원장님 교보 VIP강의 생각과느낌 09-15 912
154 <SBS> 생활의 달인, 육아의 달인으로 정우열 원장님께서 … 생각과느낌 08-01 1423
153 MBC <생방송 오늘아침> 손원장님 출연하셨습니다 생각과느낌 07-30 959
152 KBS 1라디오 <공부가 재미있다> 엄마 말을 무시 하는 아… 생각과느낌 07-28 897
151 나를 돌아보고, 부모로 준비되는 시간... 정우열 원장님 강의 생각과느낌 07-08 862
150 KBS <공부가 재미있다> 무기력하고 상실감에 빠진 고1 아… 생각과느낌 06-23 824
149 "스마트폰 줘? 말아?"강의에 초대합니다 생각과느낌 06-13 710
148 KBS <공부가 재미있다> 개성이 강하고 자기애가 강한 15… 생각과느낌 05-27 1021
147 정우열 원장님이 새로 오셨습니다 생각과느낌 05-15 1477
146 앙쥬 5월호 : 이혼 재혼 사별가정의 아이들 심리 생각과느낌 05-11 1594
145 KBS <공부가 재미있다>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 : 몇년전 … 생각과느낌 04-29 842
144 새로 단장한 홈페이지가 열렸습니다. 생각과느낌 04-01 754
143 KBS <공부가 재미있다> 가출고민 중2 딸 생각과느낌 03-31 904
142 신세계 백화점 아카데미 강의 생각과느낌 03-31 1286
141 KBS <공부가 재미있다> 일하는 엄마의 고충 생각과느낌 03-31 902
140 생각과느낌 발달학교 졸업식과 입학식 생각과느낌 03-31 850
139 KBS <공부가 재미있다> 정리정돈을 못하고 물건을 빠트리… 생각과느낌 03-31 1044
138 KBS <공부가 재미있다> 말을 더듬는 아이 생각과느낌 03-31 885
137 KBS <공부가 재미있다> 청소년 자녀의 음주문제 생각과느낌 03-31 766
136 TV조선 <속사정> 28회 학교를 추억하다 - 손성은원장님 … 생각과느낌 03-31 1042
135 KBS <공부가 재미있다> 담배를 피우는 고1아들 생각과느낌 03-31 1032
134 KBS <공부가 재미있다> 손에 꼭 물건을 쥐고다니는 유치원… 생각과느낌 03-31 1054
133 KBS <공부가 재미있다> 머리카락을 뜯는 초5딸 생각과느낌 03-31 816
132 KBS <공부가 재미있다> 왕따로 전학을 염두에 두는 중2딸 생각과느낌 03-31 961
131 'ADHD 오해와 진실' 손성은 원장님 강의 생각과느낌 03-31 1098
130 스토리온 <미라클 스토리 탄생> 생각과느낌 03-31 880
129 TV조선 <속사정> 27회 형제는 용감했다 생각과느낌 03-31 933
128 KBS <교육을 말합시다> 원조교제가 걱정스러운 고1딸 생각과느낌 03-31 913
127 KBS <교육을 말합시다> 엄마에게 폭언을 하는 고2아들 생각과느낌 03-31 1241
126 채널 뷰> 사라진 가족3에 손성은 원장님 출연 생각과느낌 03-31 1095
125 KBS <교육을 말합시다> 반항하고 학교에 안가는 아이 생각과느낌 03-31 1087
124 MBC <시사매거진 2580> 스마트폰 중독 아이 생각과느낌 03-31 1004
123 KBS <교육을 말합시다> 작고 왜소하고 소심한 아이 생각과느낌 03-31 891
122 KBS <교육을 말합시다> 다른 아이 물건을 가져와요 생각과느낌 03-31 750
121 < 마음이 아파서 그런거예요> 2012 보건복지부 우수건강도… 생각과느낌 03-31 1076
120 MBC MUSIC <셔플오디션 아이돌메이드> 손원장님 심사위원 생각과느낌 03-31 1145
119 리얼토크쇼 <토크&시크릿> 손원장님 출연 생각과느낌 03-31 773
118 KBS <교육을 말합시다> 물건을 훔치는 유치원 아이 생각과느낌 03-31 1167
117 <충분한 부모> 책나왔습니다 생각과느낌 03-31 628
116 저자 강연회에 초청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655
115 KBS <교육을 말합시다> 동생하고 싸우는 초2딸 생각과느낌 03-31 802
114 <마음이 아파서 그런거예요>출간 생각과느낌 03-31 1112
113 매주 금요일 낮 <세우기 명상> 프로그램에 초대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2577
112 KBS <교육을 말합시다> 게임중독 초5아들 생각과느낌 03-31 690
111 채널A <뉴스A> 조용한 ADHD 생각과느낌 03-31 1118
110 채널A <다큐스페셜> 사춘기 청소년의 몸과 마음 건강 생각과느낌 03-31 968
109 KBS <교육을 말합시다> 짜증이 많은 28개월 아들 생각과느낌 03-31 885
108 KBS <교육을 말합시다> 알에 집착하는 5살아이 생각과느낌 03-31 994
107 유나방송 채원장님 강의 '근성' 생각과느낌 03-31 1125
106 EBS 뉴스 출연 중학생 왕따 사건 생각과느낌 03-31 858
105 제4회 생각과느낌 감각통합 겨울캠프 생각과느낌 03-31 1239
104 KBS <교육을 말합시다> 죽고싶다는 초5아들 생각과느낌 03-31 1062
103 <꿈PD 채인영입니다>책 2011년 문광부 우수교양도서에 선정!^^ 생각과느낌 03-31 744
102 KBS <교육을 말합시다> 이혼 후 공부않고 방황하는 고1아… 생각과느낌 03-31 987
101 KBS <교육을 말합시다>등교 거부 고1아들 생각과느낌 03-31 785
100 9월22일, 채인영 선생님과 함께하는 드림스테이지로의 초대! 생각과느낌 03-31 899
99 KBS <교육을 말합시다> 분노폭발하고 난폭한 중1아들 생각과느낌 03-31 907
98 KBS <교육을 말합시다> 남자친구를 더 좋아하는 초4딸 생각과느낌 03-31 858
97 KBS <교육을 말합시다> 친구를 괴롭히고 수업참여를 안하… 생각과느낌 03-31 843
96 KBS <교육을 말합시다> 눈썹과 머리카락을 뽑는 초5딸 생각과느낌 03-31 1051
95 MBC <미라클> 같은방 쓰는 남매 갈등 생각과느낌 03-31 958
94 매주 금요일 낮 <세우기 명상> 생각과느낌 03-31 664
93 발달학교 방과 후 프로그램이 열립니다 생각과느낌 03-31 781
92 KBS <교육을 말합시다> 왕따당하고 야단맞는 초3아들 생각과느낌 03-31 1043
91 생각과 느낌 발달학교 아스퍼거 반 생각과느낌 03-31 1337
90 YWCA 아동&청소년의 정신건강에 대한 실무자 강의 생각과느낌 03-31 890
89 SBS <한수진의 오늘> 꿈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 생각과느낌 03-31 828
88 YTN <이슈&피플> 채인영원장님 인터뷰 생각과느낌 03-31 951
87 동아일보 <꿈PD 채인영 정신과 의사> 생각과느낌 03-31 1319
86 국민일보 <채인영 박사님의 '비록'> 생각과느낌 03-31 789
85 2011년 2월 21일 발달학교 오리엔테이션이 열립니다 생각과느낌 03-31 829
84 KBS <교육을 말합시다> 게임중독 초3아들 생각과느낌 03-31 736
83 MBC <미라클> 뮤지컬 배우 홍지민의 못버리는 버릇 생각과느낌 03-31 1149
82 EBS 생방송 60분<부모> 대소변 가리기가 늦은 37개월 쌍동… 생각과느낌 03-31 1573
81 KBS <교육을 말합시다> 이혼후 아들과 사는 아빠 생각과느낌 03-31 820
80 주부생활 2011년 1월호 <채인영 박사 나만의 치유법> 생각과느낌 03-31 950
79 <꿈PD 채인영입니다>출간 생각과느낌 03-31 854
78 KBS <교육을 말합시다> 귀국 후 힘들어하는 9살아들 생각과느낌 03-31 712
77 SBS <출발 모닝 와이드> 짜증많은 중3아들 엄마와의 관계 … 생각과느낌 03-31 1190
76 KBS <교육을 말합시다> 고집세고 누나한테 함부로 하는 33… 생각과느낌 03-31 915
75 KBS <교육을 말합시다> 외모 자신감없는 중1딸 생각과느낌 03-31 809
74 생각과느낌 하늘 놀이터가 문을 열었습니다. 생각과느낌 03-31 885
73 스토리온 <엄마,영어에 미치다> 손원장님 출연 생각과느낌 03-31 926
72 KBS <교육을 말합시다> 산만하고 집중못하는 6살 딸 생각과느낌 03-31 785
71 개원중 ADHD와 우울증 강의 생각과느낌 03-31 894
70 언주중 청소년기 정신건강에 대한 강의 생각과느낌 03-31 882
69 KBS <생생정보통> 자녀의 재능과 끼, 부모에게서 물려받을… 생각과느낌 03-31 751
68 KBS <교육을 말합시다> 행동이 느린 중1아들 생각과느낌 03-31 1157
67 MBC 스타클리닉 이하얀님 편 생각과느낌 03-31 777
66 EBS생방송 60분 <부모> 말이 늦고 발음이 부정확한 아들 생각과느낌 03-31 1004
65 KBS <교육을 말합시다> 소극적이고 느린 딸 vs 완벽주의 … 생각과느낌 03-31 1172
64 발달학교 졸업식과 입학식 축하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631
63 KBS <교육을 말합시다> 자기중심적인 막내아들 생각과느낌 03-31 1053
62 발달학교 원아모집 생각과느낌 03-31 1274
61 매주 금요일 가족세우기에 초대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833
60 2010년 겨울 감각통합치료 캠프 생각과느낌 03-31 1145
59 2010년 1월의 첫 가족세우기 생각과느낌 03-31 680
58 KBS <교육을 말합시다> 편식이 심한 초2 아들 생각과느낌 03-31 963
57 EBS생방송 60분 <부모> 툭하면 우는 5살 딸 생각과느낌 03-31 952
56 MBC TV<생방송 오늘아침> 사랑더하기 부부싸움 생각과느낌 03-31 1220
55 12월 가족세우기 : 부모의 시간 생각과느낌 03-31 620
54 KBS 1라디오 <교육을 말합시다> 엄마 가슴에 지나치게 집… 생각과느낌 03-31 1270
53 EBS생방송 60분 <부모> 샘이 많고 짜증많은 5살 딸 생각과느낌 03-31 967
52 11월 부모 교육에 초대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643
51 EBS생방송 60분 <부모> 말을 더듬과 과격한 6살아들 생각과느낌 03-31 798
50 행복이 가득한집 2009년10월호 생각과느낌 03-31 662
49 동아일보 뉴스 스테이션 최면동영상 기사 "당신의 숨겨진 천재성… 생각과느낌 03-31 631
48 EBS생방송 60분 <부모> 겁많고 소리에 예민한 5살 아이 생각과느낌 03-31 1130
47 KTV <휴먼토크> 30년차 부부 사연 생각과느낌 03-31 744
46 KTV <휴먼토크> 개그맨 아들과 엄마 생각과느낌 03-31 1114
45 EBS생방송 60분 <부모> 흔들리는 커튼이 무서워요 생각과느낌 03-31 973
44 KTV <휴먼토크> 형사와 재소자 편 생각과느낌 03-31 802
43 KTV <휴먼토크> 손원장님이 전문가 패널로 출연하십니다 생각과느낌 03-31 736
42 MBC TV<생방송 오늘아침> 짧은 교복치마 생각과느낌 03-31 1375
41 발달학교 입학을 환영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965
40 생각과느낌 발달학교 신청받습니다 생각과느낌 03-31 1294
39 MBC TV<생방송 오늘아침> 결혼 13년차 위기 부부 생각과느낌 03-31 881
38 소아청소년정신과 약물 처방의 이해 강좌 생각과느낌 03-31 1196
37 SBS <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 감각통합치료 방영 생각과느낌 03-31 999
36 응급초진 예약 대기시간 단축 노력 생각과느낌 03-31 836
35 유나방송 - 내면으로 가는 여행 최면(채인영 원장님 진행) 생각과느낌 03-31 1321
34 MBC TV <생방송 오늘아침> 늦둥이 폭군 아들 생각과느낌 03-31 967
33 생각과느낌 게슈탈트 사회성 집단 프로그램 생각과느낌 03-31 1150
32 KTV <생방송 아하! 그렇군요> 아이의 웃음 편 생각과느낌 03-31 812
31 산만한 아이 학교, 교실에서 살아남기 강좌에 오세요 생각과느낌 03-31 990
30 MBC TV <생방송 오늘아침> 중3아들과의 갈등 생각과느낌 03-31 870
29 동아일보 최면치료기사 생각과느낌 03-31 834
28 채인영원장님의 진료가 3월부터 시작합니다. 생각과느낌 03-31 1759
27 Q채널 <천일야화> 시댁스트레스 부부갈등 생각과느낌 03-31 1085
26 SBS <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분리불안 초1 생각과느낌 03-31 1550
25 SBS TV 심리극장 <천인야화>아이들 마음속 생각과느낌 03-31 857
24 MBC TV <생방송 오늘 아침> 중학생 무면허 운전 생각과느낌 03-31 1187
23 KBS TV '세상의 아침' 편식이 심한 초1 생각과느낌 03-31 667
22 tvN 이뉴스 & tvN 리얼스토리 묘(최면) 생각과느낌 03-31 1024
21 어린이 과학동아 특집기사 07-8-15 공포심리 생각과느낌 03-31 792
20 이우학교 강연 생각과느낌 03-31 1185
19 MBC TV '생방송 오늘 아침' 폭주족 아이들 생각과느낌 03-31 761
18 SBS TV 김승현 정은아의 <좋은아침> 게임중독 초6 생각과느낌 03-31 1001
17 MBC TV <생방송 오늘아침>할머니를 찌른 손자 생각과느낌 03-31 837
16 MBC TV특종 <놀라운 세상> 섬집아기편 생각과느낌 03-31 1115
15 MBC TV <로그인 싱싱뉴스> 메이커선호 청소년 생각과느낌 03-31 926
14 SBS TV <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 여자옷을 입는 7살 아들 생각과느낌 03-31 2037
13 MBC TV <생방송 오늘 아침> 재혼앞둔 엄마 생각과느낌 03-31 724
12 SBS TV <모닝와이드> 방영 주부우울증 생각과느낌 03-31 788
11 MBC TV <생방송 오늘 아침> 출연 강박증 남편 부부상담 생각과느낌 03-31 1086
10 SBS TV 우리아이가 달라졌어요 생각과느낌 03-31 841
9 MBC TV 일촌클리닉 출연(엄마와 싸우는 고 1 여학생) 생각과느낌 03-31 706
8 YTN 사이언스 플러스 출연 학습과 소아우울증 생각과느낌 03-31 701
7 KBS 2TV 시사투나잇 출연 영유아 정신건강 생각과느낌 03-31 769
6 KBS TV 세상의 아침 출연 유아 고액과외 세태 생각과느낌 03-31 961
5 KBS TV VJ 특공대 출연 과도한 학습 우울증 초2 생각과느낌 03-31 882
4 음악저널(음악입시 불안) 고정컬럼 게재 2006년 생각과느낌 03-31 853
3 시사 주간동아 06년8월 생각과느낌 03-31 761
2 MBC TV 일촌클리닉 출연(의욕없는 고2학생의 상담치료) 생각과느낌 03-31 720
1 레몬트리 기사 2006.8 생각과느낌 03-31 815
생각과느낌 | 대표자 : 손성은 | 사업자등록번호 : 120-09-11478 | 전화번호 : 02-555-4638~9 | E-mail : putpower@nate.com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1023-4 웰리스빌딩 5층 | Copyright(c) 2013 생각과느낌 co.ltd. All right reserved.